4-6 method

이 레시피는 2016 월드 브루어스 컵 챔피언 Tetsu Kasuya가 수상 당시 사용한 방법입니다.
대체로 모든 커피에서 좋은 결과를 보이지만 향과 산미가 좋은 에티오피아 혹은 게이샤등의 커피에 더 좋습니다.

준비 : 드리퍼 하리오V60, 커피 20g(분쇄도 굵은소금 정도), 물 300g(온도 92도)
드리퍼에 필터를 올리고 물을 부어 린싱을 해줍니다.

  1. 커피가루 20g을 넣고 살짝 흔들어서 수평을 맞춥니다.
  2. 60g의 물을 너무 세지 않은 강도로 부어줍니다. 물이 모두 빠질때까지 45초간 기다립니다. (이때 물은 드리퍼 주변에 닿게되고 커피가루와 함께 수위가 올라옵니다.)
  3. 다시 60g의 물을 같은 강도로 부어줍니다. 45초간 기다립니다.(1분 30초, 총 120g)
  4. 세번째 60g의 물을 같은 강도로 부어줍니다. 45초간 기다립니다.(2분 15초, 총 180g)
  5. 네번째 60g의 물을 같은 강도로 부어줍니다. 45초간 기다립니다.(3분, 총 240g)
  6. 다섯번째 60g의 물을 같은 강도로 부어줍니다. 45초간 기다립니다.(3분 45초, 총 300g)

1 Comments

  1. 민경수 민경수 on 4월 9, 2020 at 1:58 오전

    네 .. 예가체프도 게이샤도.. 아주 맛있게 내려 먹을 수 있어서 좋더라고요..
    ^^ 좋은 레시피 감사합니다.

코멘트 남기기

You must be logged in to post a comment.